UPDATED. 2020-08-12 11:34 (수)
신안군의 압해도와 암태도 연결하는 천사대교 정식 개통
신안군의 압해도와 암태도 연결하는 천사대교 정식 개통
  • 김경동 기자
  • 승인 2019.04.04 13:4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남 신안군 압해도와 암태도를 연결하는 '천사대교'가 개통됐다.(사진=리빙TV DB)
전남 신안군 압해도와 암태도를 연결하는 '천사대교'가 개통됐다.(사진=리빙TV DB)

전남 신안군의 압해도와 암태도를 연결하는 '천사대교'가 개통됐다. 4일 오전 10시 30분 대교 인근인 송공항 매립지에서 열린 개통식에는 이낙연 국무총리, 김영록 전남지사, 박우량 신안군수 등과 지역민이 참석했다. 

1천4개의 섬으로 이루어진 신안 지역 특성을 반영해 주역지민 공모를 통해 이름을 천사대교라고 지었다. 총연장 10.8㎞인 천사대교는 목포와 연륙교로 이어진 신안 압해도와 섬으로 떨어져 있던 암태도를 잇는 왕복 2차로 연도교로 교량 길이만 7.22㎞ 주탑 최대높이가 195m에 달한다.

외국 기술 자문 없이 100% 국내 기술로 건설된 천사대교는 국내 4번째 규모의 해상 장대교량으로 사장교와 현수교 공법을 함께 사용한 국내 유일 교량으로 2010년 9월부터 올해 4월까지 104개월 동안 공사비 5천814억원이 투입됐다.

천사대교 개통으로 육지가 된 섬은 암태, 자은, 안좌, 팔금, 자라도, 추포도, 박지도, 반월도 등 4개면 7개 섬 주민들은 육지 왕래가 편리해 졌다. 특히 천사대교와 목포 해상케이블카 개통의 시너지 효과를 높여 한 단계 더 높은 경제공동체로 발전하기 위한 방안도 구상하고 있어 천사대교는 신안군과 목포시의 지역 관광산업과 경제활성화를 위한 다양한 인프라로 활용될 것으로 보인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