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8-12-17 14:45 (월)
꽃미남 김지석, 5년 만에 한국 농심배 우승 이끌어
꽃미남 김지석, 5년 만에 한국 농심배 우승 이끌어
  • 리빙TV
  • 승인 2018.03.01 21:4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19회 농심신라면배 세계바둑최강전을 우승으로 이끈 한국 대표팀 선수(왼쪽부터 박정환 9단, 김지석 9단, 신진서 8단, 목진석 국가대표팀 감독)(사진=한국기원 제공)
제19회 농심신라면배 세계바둑최강전을 우승으로 이끈 한국 대표팀 선수(왼쪽부터 박정환 9단, 김지석 9단, 신진서 8단, 목진석 국가대표팀 감독)(사진=한국기원 제공)

한국 대표팀의 ‘맏형’ 김지석 9단이 5년 만에 한국바둑의 농심배 우승컵 탈환을 이끌었다. 김지석 9단은 1일 중국 상하이 그랜드센트럴호텔에서 막을 내린 제19회 농심신라면배 세계바둑최강전 본선3차전 13국에서 중국 커제 9단에게 217수 만에 흑 불계승을 거두며 한국의 열두 번째 우승을 확정지었다.

와일드카드로 대표팀에 합류한 김지석 9단은 전날 열린 12국에서 5연승을 달리며 잔뜩 물이 올라있는 중국의 당이페이 9단을 꺾으며 한국 우승의 전망을 밝게 했다. 이어 마지막 고비인 ‘중국의 자존심’ 커제 9단마저 물리치며 5년 만에 한국바둑의 농심배 우승을 이끌었다. 김지석 9단이 둔 12,13국 모두 어려웠던 바둑을 강한 집념으로 역전승해 맏형으로서의 역할을 톡톡히 해냈다. 특히, 중국 랭킹 1위인 커제 9단에게 유독 강했던 김지석 9단은 이날 승리로 커제 9단과의 상대전적을 4승 2패로 벌렸다.

이번 대회에서 한국은 첫 주자로 출전한 신민준 6단이 6연승을 기록해 기분 좋은 출발을 알렸지만 2~3번째 주자인 김명훈 5단과 신진서 8단이 1승도 거두지도 못하고 탈락하며 위기를 겪었다. 그러나 ‘특급 소방수’ 김지석 9단이 한국의 4번째 주자로 출전해 2연승하며 한국은 랭킹 1위 박정환 9단을 출전시키지 않고도 우승을 차지하게 됐다.

대국 후 열린 시상식에서 김지석 9단은 “농심배에 여러차례 출전했지만 상하이까지 와서 우승을 한적이 없었는데 이번에 내 손으로 우승을 결정짓게 돼 기쁘다”면서 “바둑 내용은 좋지 못했지만 결과가 좋았기 때문에 만족한다”는 우승 소감을 남겼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서울특별시 중구 소파로 131 (남산빌딩) 1F
  • 대표전화 : 02-727-9700
  • 팩스 : 02-727-9886
  • 명칭 : 주식회사 리빙티브이
  • 제호 : 리빙TV
  • 등록번호 : 서울,아04957
  • 등록일 : 2018-02-02
  • 발행인 : 박노산
  • 편집인 : 보도담당사장 박상건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경동
  • 리빙TV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18 리빙TV. All rights reserved. mail to pass386@daum.net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