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11-20 17:27 (수)
우리나라 성인 63% "나도 유튜버 되고 싶다" 기대소득 월 396만원
우리나라 성인 63% "나도 유튜버 되고 싶다" 기대소득 월 396만원
  • 김경동 기자
  • 승인 2019.10.30 10:5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유튜브 화면 캡처(사진=리빙TV DB)
유튜브 화면 캡처(사진=리빙TV DB)

과거 무엇인가에 대해서 검색하고 싶은 것이 있을 때 우리나라 네티즌에게 네이버는 척척박사와 다름없었다. 하지만 유튜브가 보편화되면서 네이버의 검색엔진 영역을 침범하면서 구세대는 네이버로 검색하고 신세대는 유튜브로 검색한다는 말까지 나왔다.  

개인방송을 통해 개인의 전문지식을 공유하면서 광고수익까지 챙길 수 있는 유튜브는 매력적인 매체로 부상했다. 이에 최근 한 조사에서 우리나라 성인 5명 가운데 3명 이상이 유튜버를 하고 싶다는 생각을 가지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특히, 본업을 유지하면서 자신의 전문지식을 활용해 만든 콘텐츠를 올려 광고 수익을 올리는 방식의 유튜버의 기대 수익은 월평균 396만원 가량으로 조사됐다.

최근 구인구직 사이트인 사람인이 성인남녀 3천543명을 대상으로 설문조사를 한 결과 전체의 63%(2천233명)가 '유튜버에 도전할 의향이 있다'고 답했다.

연령대별로는 20대가 70.7%로 가장 많았고, 30대 60.1%, 40대 45.3%, 50대 이상 45.1% 등으로 연령대가 낮을수록 높은 비율을 보였다. 성별로는 남성(65.2%)이 여성(61.0%)보다 높았다.

유튜버가 되고 싶은 를 하고 싶은 이유로는 '관심 분야가 있어서'라는 응답이 48.1%(복수 응답)로 가장 많았고, '재미있게 할 수 있을 것 같아서'(33.3%)와 '미래가 유망할 것 같아서'(25.3%). '직장인 월급보다 많이 벌 수 있을 것 같아서'(22.2%) 등의 순으로 나타났다. 선호하는 콘텐츠 분야로는 '일상'(31.1%)을 가장 많이 꼽았고, '게임'(13.9%)과 '먹방'(10.4%)이 뒤를 이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