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0-01-21 16:23 (화)
울산 태화강 국가정원, '2019한국관광의 별' 본상 수상
울산 태화강 국가정원, '2019한국관광의 별' 본상 수상
  • 김경동 기자
  • 승인 2019.12.10 10:4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울산 태화강 국가정원과 십리대숲(사진=울산시청 홈페이지)
울산 태화강 국가정원과 십리대숲(사진=울산시청 홈페이지)

울산의 태화강 국가정원이 '2019 한국 관광의 별' 본상을 수상했다. 울산시는 문화체육관광부가 주최하고 한국관광공사가 주관하는 선정에서 태화강 국가정원이 새로운 매력을 창출한 관광자원 평가를 받으며 본상을 수상했다.

'한국 관광의 별'은 문화체육관광부가 국내 관광에 대한 관심 제고와 한 해 동안 한국 관광 발전에 기여한 우수한 관광 자원을 알리기 위해 2010년부터 선정을 시작했다. 한국 관광의 별은 지자체, 유관기관, 국민 추천 등 다양한 경로로 받은 후보 중 학계, 업계, 언론계로 구성한 관광 분야 전문가 평가를 거쳐 선정한다.

전국 최대규모의 도심친수공간인 태화강 국가정원은 서울 여의도 공원 면적의 2.3배에 달하는 84ha에 이르며, 생태, 대나무, 무궁화, 계절, 물, 시민 참여 등 6개 주제 정원이 있다. 울산시는 은하수길을 조성하고 봄꽃 대향연, 대숲 납량 축제, 가을 국향, 떼까마귀 군무 등의 4계절 축제를 열어 연간 150여만 명이 찾는 울산 최고 관광명소로 만들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