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0-01-23 11:33 (목)
추억의 바둑여행 ‘시니어 바둑축제’ 대주배, 일곱 번째 시즌 개막
추억의 바둑여행 ‘시니어 바둑축제’ 대주배, 일곱 번째 시즌 개막
  • 김경동 기자
  • 승인 2020.01.09 08:3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주배 개막식 전경(사진=한국기원 제공)
대주배 개막식 전경(사진=한국기원 제공)

‘시니어 바둑축제’ 대주배 개막식 및 예선이 8일 서울 성동구 한국기원에서 일곱 번째 시즌의 막을 올렸다. 만 50세 이상(1970년 이전 출생) 남성 및 만 30세 이상(1990년 이전 출생) 여성기사가 참가하는 이번 대회 예선에는 남자 48명, 여자 21명 등 총 69명이 출전했다.

예선전에서 12명의 본선 진출자를 가린 뒤 전기대회 우승, 준우승자인 최규병 9단, 조혜연 9단이 본선시드를 배정받았고, 후원사 시드 2명(예선 종료 후 발표) 등 4명의 시드자와 함께 최종 본선 16강 토너먼트로 우승자를 가린다.

개막식에는 후원을 맡은 김대욱 TM마린 대표 “지금은 전 분야에 능한 제너럴리스트(Generalist)의 시대가 아닌, 한 분야에서 특별하게 잘 하는 스페셜리스트(Specialist)의 시대다. 그런 면에서 바둑기사 여러분들은 복 받은 존재들이다”며 “그런 긍정적인 마음으로 행복하게 이번 대회에 임해주시기 바란다”고 말했다.

대회 우승상금은 1500만원, 준우승상금은 500만원이며, 예선 제한시간은 각자 1시간에 1분 초읽기 1회, 본선 제한시간은 각자 15분에 40초 초읽기 3회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