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8-10-19 08:56 (금)
동해 훼리호 타고 야생화 천국 일본 삼베산 등산여행
동해 훼리호 타고 야생화 천국 일본 삼베산 등산여행
  • 박상건 기자
  • 승인 2018.03.21 17: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하이재팬, 삼베산 일주와 마츠에 관광 3박4일 상품 내놔

일본관광 전문 여행사 하이저팬은 동해에서 DBS 훼리호를 타고 3박4일 동안 산베산 일주와 마츠에를 여행하는 상품을 내놨다. 첫날은 강원도 동해항 국제여객터미널에 집결해 출국수속을 밟은 후 동해항을 출발한다. 선내에서 저녁식사와 휴식을 취하며 일본으로 간다.
 

DBS쿠루즈 페리호(사진=하이재팬 제공)
DBS쿠루즈 페리호(사진=하이재팬 제공)
사카이항에 도착한 쿠르즈 페리호(사진=하이재팬 제공)
사카이항에 도착한 쿠르즈 페리호(사진=하이재팬 제공)

 

2일차는 사카이항에 아침 7시에 도착, 선내 조식을 즐긴 후 오쿠 이즈모로 전용버스로 이동한다. 히가시노 하라에서–메산베산-코산베산-오삼베산 1,126m 정상 등반 코스와 삼베산 초원–묘고-기타노 하라 하산 코스로 짜인 산베산 등산코스를 5시간 동안 체험한다. 이후 히사노메 호텔에서 여장을 풀고 대욕장과 특별 공연을 즐긴다.
 
3일차는 호텔 조식 후 이즈모시로 이동해 이즈모 신사, 시마네 와이너리 시음 및 견학, 마츠에성, 호리가와 유람선, 유시엔 정원을 거쳐 사카이미나토항으로 이동해 훼리 탑승해 사카이미나토항을 출발하며 선내 석식 및 휴식시간을 갖는다.

4일차는 선내에서 조식 후 오전 9시 강원도 동해항 도착해 해산하는 일정이다. DBS 페리호는 스위트 1인 12만원, 퍼스트4인실과 세컨드2인실 7만원, 세컨드 4인실과 8인실은 4만원이다.   
             
삼베산은 시마네현 거의 중앙에 위치한다. 초원이 펼쳐진 산 정상에서는 360도 전망이 펼쳐져 있다. 북쪽으로 동해가 펼쳐져 있고 시마네반도를 따라 늘어선 산들을 전망할 수 있다. 날씨가 좋은 날에는 바다 멀리 오키섬도 볼 수 있고 서쪽으로는 유네스코유산 이와미은광이 있는 산 능선들이 펼쳐지고 동쪽으로는 돗토리현의 일본 100대 명산인 다이센이, 남쪽으로는 일본의 중국지방 산들이 늘어서 있는 광경을 볼 수 있다.

넓은 초원과 산림이 있는 삼베산은 야생식물들의 천국이다. 이른 봄부터 늦은 가을까지 여러 가지 야생화들을 볼 수 있고 등산로에 따라 볼 수 있는 야생화의 종류도 다양하다. 이러한 다양한 야생화들을 보며 걷는 것은 삼베산 등산의 또 다른 즐거움이다. 

삼베산 등산은 초보자는 물론 중급자에도도 안성맞춤이다. 주봉인 오삼베산은 1126m 높이로 하트 모양의 무로노우치 연못을 둘러싸고 메삼베산(953m), 코삼베산(961m), 마고삼베산(903m)등이 둘러싸고 있다. 등산로가 잘 정비되어 있고 각각의 봉우리들이 서로 연결되어 있다. 여러 등산로를 조합해 여행자의 체력과 계절에 맞춰서 다양한 코스를 즐길 수 있다.

등산로는 비교적 걷기 쉽고 위험한 곳이 적은 게 특징이다. 겨울시즌 외에는 특별한 장비가 필요 없고, 트레킹화, 걷기 편한 복장만 갖추면 된다. 다만 산 정상은 체감온도가 낮음으로 바람막이, 갈아입을 상의를 준비하는 게 좋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