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0-04-01 14:12 (수)
주말 나들이객으로 북적이는 무의도 하나개 해수욕장
주말 나들이객으로 북적이는 무의도 하나개 해수욕장
  • 현경학 기자
  • 승인 2020.03.23 09:3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코로나 여파로 여행이 자제된 상황에서도 지난 주말 따스한 날씨로 인해 근교 관광지로 많은 사람들이 방문했다. 무의대교 개통 후 차량으로 접근성이 좋아진 하나개 해수욕장은 일몰 장소로 유명하다. 무의도에서 가장 큰 갯벌이라는 뜻의 하나개 해수욕장에는 1km 길이의 해변에 밀가루처럼 입자가 고운 모래가 깔려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