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0-06-01 17:59 (월)
LG배 국내선발전, ‘인터넷 대국’으로 치른다
LG배 국내선발전, ‘인터넷 대국’으로 치른다
  • 김경동 기자
  • 승인 2020.04.07 16:3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25회 LG배 아마선발전 전경(출처=한국기원 제공)
제25회 LG배 아마선발전 전경(출처=한국기원 제공)

제25회 LG배 조선일보 기왕전 국내 선발전이 인터넷 대국으로 변경됐다.

정부의 ‘사회적 거리두기’에 맞춰 한국기원은 지난 15년간 이어온 통합예선을 각국 지역 선발전으로 대체했고 이어 13일부터 열릴 예정인 국내 선발전은 인터넷 대국으로 변경했다. 일본은 6일부터 인터넷 선발전을 시작했고, 중국은 11일부터 인터넷 선발전을 치른다.

인터넷 선발전을 위해 대국 환경도 바뀌었다. 선발전 대국은 ‘사회적 거리 두기’를 위해 일정 간격을 두고 노트북으로 진행한다. 일정도 오전 오후 파트로 나눠 대국해 대국자를 최대한 분산 배치하고, 대국장소도 2층 예선 대국실과 4층 본선 대국실, 1층 바둑TV 스튜디오 등에서 분산해 대국한다.

특히, 한국기원 정문 출입구에는 소독액 자동분사기를 설치해 모든 출입자의 소독을 실시하고, 발열 체크를 하고 있다. 37.5도 넘는 발열자의 대회 참가를 대비해 야외 대국장도 설치될 예정이며, 대국 기물 소독, 개인위생 포스터 부착, 손 세정제와 비상용 마스크를 비치하는 등 방역에 만전을 기했다. 밀폐된 공간이 되지 않도록 대국장 창문도 모두 개방할 계획이며, 심판이 대국장마다 배치되며 마스크 착용을 권장한다.

13일부터 28일까지 열리는 제25회 LG배 조선일보 기왕전 국내 선발전은 7장의 본선행 티켓을 두고 231명이 경합을 벌인다. 

각국 선발전을 헤치고 올라온 16명은 국가 시드(한국 6, 중국 3, 일본 3, 대만 1명) 및 전기 우승 준우승자, 와일드카드 1명 등 16명과 합류해 6월 1일 개막하는 본선에 출전한다. 총규모 13억원의 제25회 LG배 조선일보 기왕전의 우승상금은 3억원, 준우승 상금은 1억원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