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0-07-06 09:53 (월)
연기됐던 응씨배, 춘란배 등 각종 세계바둑대회 ‘기지개’
연기됐던 응씨배, 춘란배 등 각종 세계바둑대회 ‘기지개’
  • 김경동 기자
  • 승인 2020.06.18 12: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달 초 한국기원에서 열린 제25회 LG배 대국모습(사진=리빙TV DB)
이달 초 한국기원에서 열린 제25회 LG배 대국모습(사진=리빙TV DB)

제25회 LG배 조선일보 기왕전 본선 32강전과 16강전을 온라인 대국으로 무사히 치른 사례를 보고 2020년 상반기 코로나19 확산으로 연기됐던 각종 세계바둑대회가 하반기에 속속 온라인 대국으로 재개에 나선다.

당초 2월 예정이었던 13회 춘란배 세계바둑선수권는 내달 29일 24강과 31일 16강이 온라인 대국으로 열린다. 한국은 전기대회 우승자 박정환 9단과 준우승자 박영훈 9단 등 7명이 출전한다.

4년에 한 번씩 열려 ‘바둑 올림픽’으로 불리는 응씨배도 1월에서 4월로 연기됐다가 최종 9월 온라인 대국으로 개막을 결정했다. 응씨배는 9월 8일 28강을 시작으로 9일 16강, 11일 8강이 연이어 벌어진다. 이번 대회에 한국은 2회 연속 준우승을 차지한 박정환 9단을 비롯해 랭킹시드 신진서 9단, 신민준 9단, 국가대표시드 변상일 9단, 김지석 9단, 국내선발전을 통과한 이동훈 8단, 안성준 8단이 우승컵 사냥에 나선다.

2020 1004섬 신안 국제시니어바둑대회와 7회 국수산맥 바둑대회 역시 하반기에 바둑팬을 찾아간다. 지난달 21일 국내선발전을 마친 2020 1004섬 신안 국제시니어바둑대회는 9월 18~22일, 7회 국수산맥 바둑대회는 11월 13~16일 열린다.

세계대회는 아니지만 용병제로 운영 중인 중국리그도 7월 6일 개막전을 치른다. 중국기사 간의 대국은 대면 대결로 진행되지만 외국기사와의 대국은 전부 온라인을 통해 대국하게 된다.

일본이 주최하는 2020 월드바둑챔피언십과 7회 글로비스배 세계바둑U-20이 8월에 열리고, 센코컵 월드바둑여류최강전 2020도 10월 개최를 목표로 준비중이다.계속되는 감염증 확산으로 대면 대국이 어렵다고 판단한 일본기원은 자세한 일정과 대국방식은 추후 공지하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