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0-08-06 17:48 (목)
한국관광공사, 日 여행업계 대상 ‘2020 E-러닝 코리아트래블’
한국관광공사, 日 여행업계 대상 ‘2020 E-러닝 코리아트래블’
  • 김경동 기자
  • 승인 2020.07.08 09: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E-러닝 코리아트래블 사이트 화면(사진=한국관광공사 제공)
E-러닝 코리아트래블 사이트 화면(사진=한국관광공사 제공)

코로나19로 외래관광객 왕래가 막힌 가운데 일본 여행업계를 대상으로 방한관광에 대한 지속적 관심을 유도하고 향후 한국 여행상품 개발 확대 기반 마련을 위해 실시 중인 온라인 사업이 현지의 눈길을 끌고 있다. 여행업자 약 150여 명이 응모하는 등 8월까지 총 5회에 걸쳐 실시되고, 전 과정을 일정 기준 이상으로 통과하면 ‘한국여행 마스터’ 자격이 부여된다. 

한국관광공사는 지난 6월 22일부터 오사카지사에서 한국관광정보 온라인 학습과 검정테스트가 가능한 ‘2020 E-러닝 코리아 트래블’을 실시 중이다. 일본 여행업자들이 상품기획 시 참고할 수 있도록 한류, 음식, 웰니스, 전통시장, 지방관광 등 한국 테마관광 소재들을 선별한 ‘한국테마관광 소재 자료집’과 개별여행객 관심콘텐츠를 한데 모은 ‘인생코리아’ 책자를 E-Book으로 등재해 손쉽게 한국여행에 대한 다양한 정보를 제공하고 있다. 

학습을 마친 참가자는 이 내용을 바탕으로 상품기획에 대한 관광지식을 측정해 볼 수 있는 ‘한국여행 마스터’ 테스트에 응모할 수 있다. 문제는 난이도에 따라 4단계(기본편~달인편)로 구성되어 있으며, 오는 8월까지 총 5회에 걸쳐 실시되고, 전 과정을 일정 기준 이상으로 통과하면 ‘한국여행 마스터’ 자격이 부여된다.  참가자들은 일본에서 인기있는 한국과자, 라면, 마스크팩 등이 들어있는 경품보따리와 향후 방한 관광상품 개발 시 상품 판촉도 지원받을 수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