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0-10-22 18:04 (목)
태풍으로 넘어져 고사된 통의동 백송
태풍으로 넘어져 고사된 통의동 백송
  • 현경학 기자
  • 승인 2020.08.06 10: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통의동 백송은 우리나라 백송 중에서 가장 크고(높이 16m, 흉고둘레 5m) 수형이 아름다워 1962년 12월 3일 천연기념물 제4호로 지정되었으나, 1990년 7월 17일 태풍으로 넘어져 고사됨으로써 문화재 지정이 해제되어 현재 고사된 나무 밑둥만 남아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