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0-10-29 16:31 (목)
민간주도 국제 문화교류의 장 '2020 아시아 무용 축전' 개최
민간주도 국제 문화교류의 장 '2020 아시아 무용 축전' 개최
  • 김태현 기자
  • 승인 2020.10.15 11:3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20아시아무용축전 홍보 이미지(사진=한국춤예술센터 제공)
2020아시아무용축전 홍보 이미지(사진=한국춤예술센터 제공)

아시아 무용의 동질성 회복과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상황 극복을 기원하며 사단법인 한국춤예술센터가 23~24일 양일간 ‘2020 아시아 무용 축전(ADF, Asia Dance Festival)’이 서울시 후원으로 열린다. 한국과 몽골, 인도, 일본, 중국, 싱가포르 등 아시아 6개국 문화 예술의 교류가 목적인 2020 아시아 무용 축전은 올해 코로나19 상황을 고려해 대면, 비대면 행사를 혼합한 국제 콘퍼런스 및 국제 공연으로 진행된다.

일본, 중국, 몽골, 인도, 싱가포르 등 동아시아 각국이 영상 송출을 통해 실시간 교류로 진행되는 2020 아시아 무용 축전은 크게 두 가지 섹션으로 구성됐다. 첫날 오후 1시에는 ‘코로나 이후, 국제 무용 교류의 경향과 전망’이라는 주제로 ADF 기념 콘퍼런스(IDANS, International Dance Networking Conference in Seoul)가 개최되며, 다음 날 오후 2시부터는 2020 아시아 무용 축전(ADF, Asia Dance Festival) 본 공연이 공연 예술의 메카 대학로 마로니에 공원에서 실연된다. 

또한 IDANS 콘퍼런스에서는 aSSIST 김정명 석좌교수의 기조 발제를 시작으로 현재 문화계에서 화두가 된 ‘코로나 이후, 국제 공연 교류의 현황과 전망’이라는 주제로 서울과학종합대학원(aSSIST) 국제 세미나실에서 진행된다. 

두 번째 섹션인 ADF는 한국 7개 무용단, 아시아 5개국 무용단 등 총 40여명 무용가들의 무용 축제가 벌어지는 본 공연으로 대학로 마로니에 공원 야외 공연장에서 10월 24일 토요일 오후 2시부터 5시까지 진행된다.

이번 공연은 마로니에 공원 야외무대 현장에서 무료로 관람할 수 있으며 포스터에 기재된 QR 코드를 통해 유튜브(Youtube)에서 실시간으로 감상할 수 있다. 행사는 한국을 포함한 동아시아 6개국 공연의 영상 송출과 함께 국제 콘퍼런스를 포함해 이틀간의 축제의 막을 내린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