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8-11-15 11:46 (목)
한국마사회 탁구단 현정화 감독, 서효원 선수 등과 함께 시민 대상 원포인트 레슨 '금빛 스매싱'
한국마사회 탁구단 현정화 감독, 서효원 선수 등과 함께 시민 대상 원포인트 레슨 '금빛 스매싱'
  • 리빙TV
  • 승인 2018.06.19 08: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마사회 탁구단 금빛 스매싱 홍보 포스터(사진=한국마사회 제공)
한국마사회 탁구단 금빛 스매싱 홍보 포스터(사진=한국마사회 제공)

한국마사회(회장 김낙순) 탁구단이 오는 7월 25일(수)부터 시민들을 대상으로 탁구특강을 시행한다. 한국마사회 탁구단에 소속된 현정화 감독, 서효원 선수 등이 직접 탁구를 가르치는 프로그램 ‘금빛 스매싱’으로 작년 첫 시행의 뜨거운 호응에 힘입어 올해 시즌2를 진행하게 되었다. 지난 12일(화) 접수를 시작했으며 오는 7월 2일(월) 마감된다.

강좌는 7월 25일(수)부터 9월 5일(수)까지 약 2달간 열리며, 서울, 경기, 부산 등 각 지역 12개소의 문화공감센터에서 시행된다. 문화공감센터 인근 지역 시민이라면 누구나 인터넷 또는 직접 방문해 회원등록 후 신청할 수 있으며, 개소별 50명씩 선착순으로 모집한다.

김낙순 한국마사회장은 “고객들에게 더욱 다양한 문화 콘텐츠를 제공하기 위해, 탁구계의 저명한 현정화 감독과 서효원 선수 등에게 직접 배울 수 있는 탁구특강을 마련했다.”고 전했다. 참가비는 2000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