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01-18 22:08 (금)
한국관광공사, 관광분야 선진 노하우 스리랑카에 전파한다
한국관광공사, 관광분야 선진 노하우 스리랑카에 전파한다
  • 리빙TV
  • 승인 2018.12.10 09: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스리랑카 전통혼례 모습(사진출처=왕이)
스리랑카 전통혼례 모습(사진출처=왕이)

한국관광공사가 한국의 선진 관광발전 노하우를 스리랑카에 전파한다. 문화체육관광부와 한국관광공사는 스리랑카관광야생부, 스리랑카관광개발기구와 함께 오는 11일 스리랑카 콜롬보에서 ‘한-스리랑카 관광분야 협력 세미나’를 개최한다.

한국의 관광발전 노하우 전파 및 양국 관광교류 활성화를 목적으로 하는 이번 세미나는 올해 6월 서울에서 진행된 개발도상국 관광지도자 방한초청 연수 프로그램 중 ‘관광의 포용적 성장을 위한 인적 역량 강화’라는 주제하에 실시된 자국 관광발전계획 수립 경진대회에서 참가 10개국 중 스리랑카가 1위를 차지한 데 따른 것이다.

세미나엔 스리랑카측에서 관광부처 공무원, 여행업계 관계자 등 100여 명, 한국측에서 한국관광공사, 대학교수, 관광스타트업 대표, 관광ODA(공적개발원조) 컨설턴트 등 분야별 전문가 10명이 참가한다. ‘지속가능 관광과 디지털화(Sustainable Tourism & Digital Transformation)’라는 주제로 열리는 이 세미나에서는 한국에서의 관광분야 빅데이터, 스마트 오디오 투어가이드, 개별관광객 맞춤형 포털서비스, 투어 API, 관광스타트업 등의 사례들이 소개되며, 행사장 이벤트 존에서는 한국 관광명소 VR(가상현실) 영상 체험, 한글 이름쓰기 등 한국문화와 관광매력 홍보도 곁들인다. 또한 한국측 관광ODA 전문가들은 이동통신사, ICT, 호텔 등 스리랑카 유관 기업 관계자들과 함께 북동지역 쿠치차벨리 어촌마을 현장을 방문, 지역사회 기반 관광개발과 관련한 전문 컨설팅도 실시한다.

2009년 내전 종식 이후 관광인프라 개선을 위한 외자 유치 등 관광산업 육성에 범국가적인 노력을 기울이고 있는 스리랑카는 이번 행사에 대해 큰 기대를 보이고 있다. 수랑가 프라딥 로하나(Suranga Pradeep Rohana) 스리랑카관광개발기구 사무관은 “세미나를 통해 한국의 관광 전문가들과 함께 디지털시대 스리랑카 관광산업의 성공적인 대응방안을 심도 깊게 논의하는 의미있는 시간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장유현 한국관광공사 국제관광전략팀 파트장은 “이번 세미나와 컨설팅을 성공적으로 마무리한 뒤 한국관광의 노하우 전파 및 양국 관광교류 활성화를 위한 추가적인 협력방안을 스리랑카 관광당국과 지속적으로 협의해 나갈 계획”이라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