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01-18 22:08 (금)
외국인이 가장 먹어 보고싶은 이색 한식 1위 ‘산낙지’
외국인이 가장 먹어 보고싶은 이색 한식 1위 ‘산낙지’
  • 리빙TV
  • 승인 2018.12.26 10:4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관광공사 본사 사옥 전경(사진=한국관광공사 제공)
한국관광공사 본사 사옥 전경(사진=한국관광공사 제공)

한국을 방문한 외국인들은 가장 먹어보고 싶은 이색적인 한국 음식은 ‘산낙지’인 것으로 나타났다. 한국관광공사는 지난 11월 23일부터 29일까지 공사가 운영하고 있는 페이스북(영어, 일본어, 중국어 번체), 웨이보(중국어 간체) 등 해외 SNS(사회관계망서비스) 회원을 대상으로 조사한 ‘가장 먹어보고 싶은 이색 한식’ 설문 결과를 발표했다.

총 944명이 참가한 이번 설문 조사에서 꼽힌 음식들 중 “산낙지(26%)”, “간장게장(14.6%)”, “순대(14.2%)”, “홍어(10.3%)” 등이 높은 비중을 차지했다. 또한 “육회(7.7%)”, “청국장(6.7%)” 등도 외국인들의 호기심을 자아내는 음식으로 꼽혔다.

언어권별로 보면 영어권 응답자들은 “간장게장(18%)”, “산낙지(16.7%)”를 제일 먹어보고 싶어 했다고 밝혔다. 일어권은 “홍어(23.5%)”, “순대(17.3%)”, 중국어권에서는 “산낙지”와 “간장게장”, “순대”에 관심이 많은 등 언어권별로 한국 음식에 대한 선호도 차이가 다소 있었다.

비빔밥, 불고기 등 해외에 널리 알려진 한식을 넘어, 외국인들에겐 다소 신기하고 낯설게 받아들여질 수 있는 한식 홍보를 목적으로 실시된 이번 설문을 바탕으로 한국관광공사는 음식에 대한 자세한 소개, 특징, 먹을 수 있는 장소 등을 영상으로 제작해 유튜브 등을 통해 홍보하고, 방한 외국인들이 즐길 수 있는 음식 종류를 다양화시킨다는 방침이다. 

제상원 한국관광공사 해외스마트관광팀장은 “최근 주요 여행 트렌드 중 하나는 인생샷을 찍기 위해 여행을 간다는 것”이라며, “방한 관광객들이 사진을 찍어 SNS에 바로 올리고 귀국해서도 색다른 음식을 즐겼다고 주위에 얘기할 수 있도록 다양하게 마케팅을 강화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