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11-14 17:50 (목)
한국마사회 2019년 대대적인 경마 이용자 보호 예고
한국마사회 2019년 대대적인 경마 이용자 보호 예고
  • 김태현 기자
  • 승인 2019.01.21 08:5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마사회 이용자 보호 캠페인 시행 모습(사진=한국마사회 제공)
한국마사회 이용자 보호 캠페인 시행 모습(사진=한국마사회 제공)

한국마사회(회장 김낙순)가 경마 이용자 보호를 위해 발 벗고 나선다. 2월부터 전국 렛츠런파크와 장외발매소에서 건전한 경마 이용 캠페인을 시행할 예정으로, 이를 위해 1월 21일(월) 체험형 청년인턴 280명 모집을 시작하며 본격적인 시동을 걸었다. 

한국마사회는 지난해 사회적 가치에 초점을 맞춘 새로운 경영가치를 선포하며, 업계 최초로 건전화 전담 본부를 신설했다. 경마 부작용 예방관련 해외 사례 및 연구 분석 등을 통하여, 지난해 말 ‘한국마사회 이용자보호 시스템’을 마련하며 초석을 다졌다. 

올해는 이용자보호 캠페인 시행, 이용자보호 가이드라인 구축, 단계별 상담프로그램 운영, 중독예방 전문 ‘유캔센터’ 확대 설치 등 체계적인 경마 이용자보호를 추진할 계획이다.

당장 2월부터 전국 경마장과 장외발매소에서 중독의 위험성을 알리고 건전한 이용을 독려하는 캠페인이 시작된다. 이를 위해 1월 21일(월)부터 진행되는 체험형 청년인턴 채용을 통해 건전구매 문화 조성을 위한 280명의 청년인턴 모집을 시작했다. 

한국마사회 김낙순 회장은 “올해 경마에 대한 부정적인 인식을 쇄신하는데 온 힘을 다하고자 한다. 경마 이용자를 적극적으로 보호하고, 국민들에게 건전한 여가를 제공하는 것으로 사회적 가치를 실현하겠다.”라고 밝혔다.

한편, 체험형 청년 인턴 지원 접수는 1월 31일(목) 14시까지이며, 채용절차는 원서접수, 서류심사, 면접심사, 임용의 순서로 진행된다. 자세한 공고는 한국마사회 인턴 채용 홈페이지(http://kraintern.trns.kr)를 통해 확인 가능하며, 합격자 최종 발표는 2월 19일(화)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