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8-12-17 14:45 (월)
경륜용 자전거에는 브레이크가 없다? 알고 보면 재밌는 경륜
경륜용 자전거에는 브레이크가 없다? 알고 보면 재밌는 경륜
  • 리빙TV
  • 승인 2018.02.19 08:5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륜은 트랙을 질주하며 마지막 1바퀴 경쟁을 치열하게 펼치는 것이 경륜만의 매력이다. 최고 시속 70km/h에 이르는 속도경쟁 속에서도 결승선 부근에서는 1000분의 1초를 다투는 순위싸움이 벌어지는 경륜은 보는 것만으로도 손에 땀을 쥐게 한다. 하지만 고속으로 달리는 경륜용 자전거에 브레이크가 없다? 알고 보면 재밌는 경륜에 대해 알아본다.

□ 경륜용 자전거에는 브레이크가 없다.
이 말은 반은 맞고 반은 틀리다. 경륜용 자전거의 가장 큰 특징은 일반 자전거에서 볼 수 있는 브레이크가 없다. 이 관점에서 봤을 때 경륜용 자전거에 브레이크가 없다는 말은 맞다. 그렇다고 경륜용 자전거에 제동장치가 없는 것은 아니다. 경륜용 자전거는 페달과 뒷바퀴의 회전방향이 같아 페달링을 멈추거나 역방향으로 페달을 돌리게 되면 바퀴와 지면의 마찰력으로 감속 또는 정지를 할 수 있다. 이러한 관점에서 경륜용 자전거에 브레이크가 없다는 말은 틀리다. 일반 자전거는 뒷바퀴에 있는 기어인 소기어가 프리휠이라는 구조장치로 되어 있어 페달을 정지하거나 역방향으로 페달링을 하더라도 뒷바퀴의 운동방향에 영향을 주지 않는다. 하지만 경륜용 자전거에는 프리휠 대신 고정기어를 사용함으로써 페달링을 멈추거나 역 페달링을 할 경우 뒷바퀴의 회전이 멈추거나 회전방향이 역방향으로 바뀌게 되어 주행 중 감속 또는 정지할 수 있다. 경륜 선수들이 결승선을 통과한 후 일정구간을 계속해서 주행하는 이유도 자전거의 구조적인 특성상 즉시 감속 할 수 없기 때문이다.

□ 경륜용 자전거 가격은 얼마?
완성차 기준으로 지전거 한 대당 가격은 약 400~450만원정도다. 현재 경륜경기에 사용되고 있는 자전거의 무게는 약 7~9kg으로 자전거 길이는 타이어를 끼운 상태에서 2m를 초과할 수 없다. 또한 앞, 뒷바퀴의 지름은 타이어를 끼웠을 때 67~69cm이어야 한다.

□ 경륜용 자전거의 시속은?
경륜선수의 경주 최고 시속은 200m 기준으로는 68.2km/h, 한 바퀴인 333.33m 기준으로는 62.1km/h다.

□ 경륜은 올림픽 종목
경륜은 올림픽 종목이다. 2000년 시드니올림픽에 정식종목으로 채택되어 현재까지 사이클 종목으로 운영되고 있다. 그렇다면 경륜 선수 중 올림픽에 출전한 선수가 있을까? 경륜 4기 엄인영(현 사이클 국가대표팀 감독) 선수가 시드니올림픽에 출전했다. 엄인영은 1999년 잠실경륜장에서 열린 시드니올림픽 경륜 출전선수 선발전에서 우승하며 출전권을 따냈다.

□ 경륜선수 한해 수입은?
지난 시즌 상금왕은 정종진 선수로 3억9천5백만원을 벌었다. 그 뒤를 성낙송(2억9천만원), 박병하(2억8천2백만원)가 2, 3위를 차지했다. 지난 시즌 기준 1억원 이상을 벌어들인 선수는 117명이며, 선수들 한해 평균 수입은 8천2백5십만원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서울특별시 중구 소파로 131 (남산빌딩) 1F
  • 대표전화 : 02-727-9700
  • 팩스 : 02-727-9886
  • 명칭 : 주식회사 리빙티브이
  • 제호 : 리빙TV
  • 등록번호 : 서울,아04957
  • 등록일 : 2018-02-02
  • 발행인 : 박노산
  • 편집인 : 보도담당사장 박상건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경동
  • 리빙TV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18 리빙TV. All rights reserved. mail to pass386@daum.net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