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내 유일한 제주 해저분화구 탐사 시작
국내 유일한 제주 해저분화구 탐사 시작
  • 박상건 기자
  • 승인 2018.03.08 11:2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표선해역 금덕이초 부근 해저분화구 보전 및 활용방안 모색

제주특별자치도 해양수산연구원은 표선해역 금덕이초 인근에 위치한 ‘탐라해저분화구’의 가치를 조명하고 보전 및 활용가치를 제고하기 위한 탐사를 추진한다.

 

제주 금덕이초 부근 해저분화구(사진=국립해양조사원)
제주 금덕이초 부근 해저분화구(사진=국립해양조사원)

 

‘탐라해저분화구’는 그 동안 표선 지역 주민들 사이에서 그 해역 주변을 ‘금덕이여’라고 불리다가, 2007년 국립해양조사원에 의해 처음 발견되어 2014년 지형·지질학적 정밀조사가 이루어졌고 2015년에 ‘탐라해저분화구’라는 새로운 명칭이 붙여졌다.

그 이후 탐라해저분화구에 대한 보전 및 활용 방안을 구체화하고 지질학적, 화산학적, 생태학적 가치를 조명할 필요성이 제기되었다.

이에 따라 제주특별자치도 해양수산연구원에서는 ‘탐라해저분화구 대탐사 프로젝트’를 주제로 영상자료 제작지원 사업을 통해 탐라해저분화구의 서식생물상, 보호해양 생물종 등을 조사하여 그 가치를 판단하고 해양보호구역 지정 가능성과 수중경관 자원의 지역소득 사업 발굴 등을 모색할 계획이다.

연구원 관계자에 따르면 이 조사는 3월부터 10월까지 탐사 및 영상자료를 제작하고 11월에는 공중파, 인터넷 등을 통해 홍보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