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0-06-01 17:59 (월)
야간관광사업 3조 9천억 원 관광객 지출효과, 4만명 일자리 창출 기대
야간관광사업 3조 9천억 원 관광객 지출효과, 4만명 일자리 창출 기대
  • 김태현 기자
  • 승인 2020.05.20 09:2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남 사천 삼천포대교 모습(사진=한국관광공사 제공)
경남 사천 삼천포대교 모습(사진=한국관광공사 제공)

야간에 이뤄지는 관광사업의 경제적 효과가 매우 큰 것으로 나타났다. 한국관광공사는 지난 2월 중순부터 5월 초까지 진행된 ‘야간관광실태조사 및 활성화방안’ 연구결과를 발표했다. 이번 연구결과는 그동안 숨겨져 있던 야간관광자원을 발굴하고 향후, 야간관광의 구체적 육성방안을 제시하는 등 유의미한 연구결과로 평가된다. 

코로나19로 침체된 관광산업 회복과 경기 부양을 위한 돌파구로 기대를 모으고 있는 ‘야간관광’ 사업은 오후 6시에서 이튿날 오전 6시까지 관광사업을 말한다. 

이 연구에 따르면 야간관광 지출액에 따른 관광객 직접지출효과는 3조 9천억 원, 생산유발효과는 약 7조 원으로 승용차 11만 대 생산, 스마트폰 398만 개를 생산한 것과 유사한 파급효과에 달할 것으로 분석됐다. 또한 야간관광으로 인한 직접지출에 따라, 관광분야를 포함한 전 산업에서 약 4만 명의 고용창출이 가능할 것으로 내다봤다.

이번 연구를 볼 때 차후 경제적 효과를 거두기 위해 야간관광 인지도 제고 및 기반 마련을 바탕으로, 공항접점 야간관광 상품개발 및 운영, 지역특화 야간관광 콘텐츠 육성, 여행주간 내 야간관광 테마 홍보, 등 국내관광 활성화를 포함 외래관광객 증진으로 이어지는 체계적인 야간관광사업 운영을 위한 로드맵이 필요한 것으로 보인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