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0-08-06 17:48 (목)
'창신숭인 채석장' 전망대
'창신숭인 채석장' 전망대
  • 현경학 기자
  • 승인 2020.07.01 17: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울 낙산 자락에 위치한 창신동 채석장 일대는 일제강점기때 조선총독부와 옛 서울역 등을 짓는 데 사용될 석재를 공급하는 곳이였다. 한국 전쟁 이후 이주민과 피란민이 모여 마을을 이뤘으며 2019년 11월 채석장 상부에 문을 연 창신숭인채석장전망대는 서울의 스카이라인이 한눈에 보일 만큼 전망이 좋아 많은 주민들이 찾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