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0-09-25 17:52 (금)
기나긴 장마 기간, 바쁜 퇴근길에 펼쳐진 우산 행렬...
기나긴 장마 기간, 바쁜 퇴근길에 펼쳐진 우산 행렬...
  • 김경동 기자
  • 승인 2020.08.06 11: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장마전선의 영향으로 전국적으로 장마가 계속되면서 서울·경기와 강원 영서, 충청도를 중심으로 돌풍과 천둥·번개를 동반한 강한 비가 내렸다.
홍수로 인한 가옥 침수, 다리붕괴, 농작물 피해, 산사태 등 피해가 속출하고 있다.
중국 싼샤댐 봉괴 우려 속에 중국도 일단 고비를 넘긴 분위기이지만 우리나라는 소양강댐이 3년만에 방류를 해야 할 정도로 강우량은 대단했다. 1973년 10월 완공된 소양강댐은 3년 전인 2017년 8월 25일 오후 2시부터 28일 낮 12까지 나흘간 70시간 동안 수문을 열고 물을 방류하는 등 모두 14차례 수문을 연 바 있다.

앞으로도 당분간 비가 내릴 것이라는 예보가 있는 가운데 서울 충무로역 일대에서 시민들이 퇴근길에 우산 행렬을 이루면서 귀가를 서두르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